기사입력시간 22.06.30 15:27최종 업데이트 22.06.30 15:27

제보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486억 원 규모 제3자배정 유상증자 납입 완료

2023년 글로벌 임상 단계 과제 5개 이상 동시 추진…본격적인 성장 동력 활성화 목표


혁신신약 연구개발 전문 기업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가 연구개발 등 운영자금 조달을 위한 약 486억 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 납입이 모두 완료됐다고 30일 밝혔다.

지난달 31일과 6월 30일에 걸쳐 진행된 두 차례의 납입에 따라 최종 발행되는 신규 주식은 기명식 전환우선주 474만 1440주이며 발행가액은 1만250원이다.

회사는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조달하는 약 486억 원의 자금을 바탕으로 ▲BBT-401(궤양성 대장염 치료제 후보물질) ▲BBT-877(특발성 폐섬유증 치료제 후보물질) ▲BBT-176(차세대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후보물질) 등 3종의 임상 단계 과제 가속화를 비롯해, 전임상 및 약물 효력 탐색 단계 과제들의 신속한 임상 진입을 통해 파이프라인 강화를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BBT-176은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용량상승시험 단계 이후 2상 진입 전 추가 시험을 거쳐 임상 1상이 마무리될 전망으로 회사는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별도의 회의를 거쳐 가속승인 가능성을 염두에 둔 임상 2상이 개시될 수 있도록 면밀히 준비할 계획이다.

4세대 EGFR 저해제로 개발 중인 BBT-176은 더 이상 치료제가 없는 말기 내성 환자들을 위한 치료 대안으로 개발될 가능성이 높은 계열 내 최초 약물로, 이에 대한 글로벌 대형 제약사들의 높은 관심을 지속적으로 확인해 나가며 활발한 사업개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BBT-877 이르면 7월 중 수령할 것으로 예상되는 FDA의 최종 회신에 따라 약물 안전성에 대한 우려 해소 및 임상 2상 계획 승인을 토대로 임상 개시 절차에 신속하게 착수할 계획이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이정규 대표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486억 원 규모의 자금 조달에 뜻을 모아주신 투자가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조달된 자금을 바탕으로 과제들의 신속한 개발 진전과 이를 바탕으로 한 사업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전사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