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08.21 10:24최종 업데이트 20.08.21 10:32

제보

코로나19 전국 확산 현실화…신규 확진 324명, 제주 제외 16개 시도서 발생

14~21일 8일새 1900명 가까이 확진, 격리 환자 2000명 돌파

자료=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 
 
자료=코로나보드(https://coronaboard.kr/)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1일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24명 확인됐다고 밝혔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315명이 확인됐고 해외유입 사례는 9명이 확인됐다. 

총 누적 확진자수는 1만6670명(해외유입 2697명)이며 현재 2241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18명이며, 추가 사망자는 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309명(치명률 1.85%)이다. 

14일 103명으로 3개월여만에 세자릿수를 기록한데 이어 166명(15일)→279명(16일)→197명(17일)→246명(18일)→297명(19일)→276명(20일) 등을 기록하다가 300명을 돌파한 것이다. 14일부터 21일까지 8일간 발생한 확진자는 1888명이다. 

이날 지역발생 현황을 보면 서울 125명 경기 102명 부산 8명 대구 4명 인천 17명 광주 5명 대전 6명 울산 1명 세종 3명 강원 9명 충북 3명 충남 11명 전북 5명 전남 6명 경북 6명 경남 4명 등 제주도를 제외한 16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전날 20일 12시 기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와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53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총 676명이다. 현재까지 사랑제일교회 관련 추가 확진자 발생 장소는 13개소이며, 이들 장소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총 67명으로, N차 감염을 막기 위해 현재 총 150개 장소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150개 장소는 콜센터(4개), 직장(60개), 사회복지시설(16개), 의료기관(11개), 종교시설(9개), 어린이집/유치원(10개), 학교/학원(38개), 기타(2개) 등이다.  

사랑제일교회와 연관성이 없는 서울 광화문 8월 15일 집회와 관련해 조사 중 8명이 추가 확진됐으며,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8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4명, 경기 4명, 인천 1명, 경북 5명, 부산 2명, 충북 1명, 충남 1명 등이다. 

임솔 기자 (sim@medigatenews.com)의료계 주요 이슈 제보/문의는 카톡 solplusyou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