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01.09 10:36최종 업데이트 20.01.09 10:36

제보

대한정신건강재단, 故 임세원 교수 1주기 추모식 개최

오는 11일 오후 4시부터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 신관 15층 대회의실에서 개최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한정신건강재단 임세원 교수 추모위원회는 故 임세원 사망의 사망 1주기를 맞아 오는 11일 오후 4시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 신관 15층 대회의실에서 추모식을 연다고 밝혔다.

故 임세원 교수는 평소 우울과 불안 치료에 있어 정신의학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냈으며 한국형표준 자살예방교육인 '보고 듣고 말하기'의 개발자이기도 하다. 2018년 12월31일 임 교수의 진료 도중 환자에게 살해 당해 당시 사회와 의학계에 큰 충격이 있었다.

이후 유가족이 대한정신건강재단에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기부하며 평소 고인의 뜻인 '안전한 진료 환경, 차별과 편견 없는 정신건강' 등의 뜻이 이어질 수 있도록 했다. 대한정신건강재단은 임세원 교수 추모위원회를 만들고 고인을 추모하는 한편 여러 사업들을 하고 있다.

이날 추모식에는 보건복지부, 국립정신건강센터, 중앙정신건강복지사업단, 강북삼성병원, 대한정신장애인가족협회, 코리안 매니아, 멘탈 헬스코리아 등 유관기관 외에 평소 추모의 뜻을 가지고 있는 일반 시민들도 참석 가능하다.

추모식은 사업경과 보고, 추모영상, 추모곡 연주, 추모집 헌정 등의 순서로 이뤄진다. 참석자에게는 추모집 '희망의 근거'를 무료 배포할 예정이다.

임솔 기자 (sim@medigatenews.com)의료계 주요 이슈 제보/문의는 카톡 solplusyou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