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2.09.29 18:24최종 업데이트 22.09.29 18:24

제보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한국얀센,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 수상자 발표

포트래이와 써나젠테라퓨틱스, 획기적인 아이디어와 기술력으로 수상 영예

사진: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 내일의 과학 발전' 시상식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Johnson and Johnson Innovation)과 한국얀센(Janssen Korea)이 29일 서울시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주최한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 내일의 과학 발전 (Seoul Innovation QuickFire Challenge: Scientific Advancements of Tomorrow)'의 수상자로 포트래이와 써나젠테라퓨틱스를 선정했다.

포트래이와 써나젠테라퓨틱스는 이번 수상으로 지원금 1억5000만 원과 서울바이오허브 2년 입주권, 상하이 JLABS 전용 워크스테이션 1년 이용권을 포함한 아태지역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인프라 접근 및 전문가 멘토십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포트래이는 공간 전사체 및 기타 다중 모드 데이터를 인공지능(AI)과 통합해 적절한 새로운 표적분자를 찾아 검증하고, 조직 내 약물 분포를 시각화 및 정량화하며, 약물의 작용 기전을 그려 수치화함으로써 H/E에서 바이오마커를 찾을 수 있도록 한다.

써나젠테라퓨틱스는 만성질환의 완치를 목표로 하는 RNAi 기반의 치료법을 개발하고 있다. 써나젠만의 독창적인 연구엔진은 다양한 경로를 통해 간 이외의 전신 부위에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약물을 전달하는 다양한 siRNA 플랫폼을 만들고 있다.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의 멜린다 리처(Melinda Richter) JLABS 글로벌 책임자는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를 통해 서울시 및 보건산업진흥연구원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그동안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를 통해 로봇 공학과 디지털 수술, 스마트 의료 기술, 뉴 노멀을 위한 의료 등에서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전시켜 왔으며,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아 서울의 바이오제약 생태계를 더욱 발전시킬 획기적인 아이디어들이 다수 접수됐다"고 평가했다.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는 매년 개인, 기업, 학계, 생명공학자, 스타트업 등 전세계의 혁신가들에게 종양학, 면역학, 감염병, 신경과학, 심혈관 및 대사 질환, 망막 질환, 폐고혈압, 시력 등 다양한 중점 분야에서 과학 발전을 위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나 기술을 제안하도록 공모하고 있다.

얀센 북아시아 총괄 채리 황(Cherry Huang) 사장은 "우리는 그동안 서울시와 한국보건산업진흥연구원과의 강력한 파트너십 하에 서울 이노베이션 퀵 파이어 챌린지의 역대 수상자들이 일궈온 흥미진진한 과학 발전의 여정을 함께해 왔다"며 "특히 올해의 참가작들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전세계 환자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고 패러다임을 바꿀 수 있는 의미 있는 과학적 진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과 얀센은 종양학, 심혈관 및 대사 질환, 망막 질환 및 폐고혈압 등의 치료 영역에서 잠재적 솔루션을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포트래이 및 써나젠테라퓨틱스와 더 많은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